어떤 사람들은 "계 22:17의 신부는 교회(성도)를 가리키는 것이지 하늘 어머니를 가리키는 것이 아니다"라고 주장합니다.

이 주장이 왜 거짓인지 살표봅시다.

 계 22:17 "성령신부가 말씀하시기를 오라하시는도다 듣는 자도 오라 할 것이요 목마른 자도 올 것이요 또 원하는 자는 값없이

 생명수를 받으라 하시더라"

 

계 22:17절에 등장하는 신부가 무엇을 준다고 하였습니까? 생명수입니다.

 

만일, 신부가 성도라면 성도가 생명수를 줄 수 있다는 뜻입니까?

성경에 성도가 생명수를 준다는 말씀이 있습니까? 없습니다.

성경은 생명수를 주실 수 있는 권능이 오직 구원자이신 하나님께만 있음을 알려주고 있습니다.

 

계 21:5~7 "보좌에 앉으신 이가 가라사대...내가 생명수 샘물로 목마른 자에게 값없이 주리니...나는 저의 하나님이 되고"

 

계시록 22장의 '신부'를 계시록 21장에서는 '하늘 예루살렘'이라고 하였습니다.

따라서 만일 저들의 주장대로 신부가 성도라면, 성경에서 하늘 예루살렘은 성도들 즉 우리라고 말해야 합니다.

그러나 갈라디아서 4장에서는 하늘 예루살렘을 '우리 어머니'라고 하였습니다.

 

 갈 4:26 "오직 위(하늘)에 있는 예루살렘은 자유자니 곧 우리 어머니라"

 

그러므로 신부는 우리 즉 성도들이 아니라 우리의 어머니를 뜻합니다.

그래서 성경은 우리 곧 성도들이 '자유하는 여자의 자녀'(갈 4:31)라고 거듭 증거함으로써 자녀인 우리가 자유자이신 하늘 어머니와 다르다는 사실을

분명하게 알려주고 있습니다.

따라서 계 22:17의 '신부'는 성도들이 아니라 생명수를 주시는 구원자 곧 하늘 어머니십니다.

 

 

  1. 촉촉단비 2017.09.27 23:00

    성경을 통해 우리에게 생명수를 주시는 신부는 하늘어머니심을 깨달을 수 있습니다

+ Recent posts